한국은행, '한국의 국립공원' 기념주화 4종 발행
한국은행, '한국의 국립공원' 기념주화 4종 발행
  • 김진환 기자
  • 승인 2020.07.30 11: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시스]

한국은행이 월악산, 계룡산, 한라산, 태안해안 등 국립공원 4곳의 경관이 담긴 '한국의 국립공원' 기념주화 4종을 발행한다.

한은은 오는 6일부터 20일까지 한국의 국립공원 기념주화 4종에 대한 구매 예약을 받는다고 30일 밝혔다. 한은은 2017년부터 올해까지 4년째 국립공원 기념주화를 시리즈로 발행하고 있다.

올해 기념주화는 지름 40㎜로 지난해까지 발행된 기념주화 규격(지름 32㎜)보다 커진 게 특징이다. 은화 5만원화로 각 1종씩 모두 4종이 발행된다.

주화 앞면에는 각 국립공원의 핵심 특성을 보여주는 경관이 담긴다. 월악산을 대표하는 고봉 중 하나인 '영봉', 계룡산의 '자연성릉'과 '남매탑', 한라산의 '백록담', 태안해안의 '꽃지해변' 등이다. 뒷면에는 해당 국립공원을 대표하는 동식물의 모습이 들어간다.

발행량은 화종별 7000장씩 모두 2만8000장이다. 1인당 화종별 최대 3장(단품), 세트는 최대 3세트까지 구매 가능하다.

예약접수는 우리은행과 농협은행, 한국조폐공사 창구와 인터넷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할 수 있다. 기념주화 배부는 10월20일부터 이뤄진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