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글, 스마트 스피커 네스트 허브·네스트 미니 출시
구글, 스마트 스피커 네스트 허브·네스트 미니 출시
  • 이수연 기자
  • 승인 2020.06.30 10: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네스트 허브(그레이) [구글 제공]
네스트 허브(그레이) [구글 제공]

구글은 구글 어시스턴트 기반에 스크린이 탑재된 스마트 스피커 ‘네스트 허브(Nest Hub)’와 사운드와 성능이 향상된 ‘네스트 미니(Nest Mini)’를 국내에 선보인다고 30일 밝혔다. 

네스트 허브는 구글 최초로 스크린이 탑재된 스마트 스피커라는 점이 특징이다. 동영상 시청이나 날씨 등 정보를 확인할 수 있는 7인치 터치스크린을 탑재해 음성으로 레시피를 찾아 요리 과정을 보면서 따라할 수 있으며, 유튜브와 구글 포토 등 다양한 구글 서비스 역시 시각적으로 지원한다. 또한 구글 포토의 라이브 앨범 기능을 활용해 선택한 인물 혹은 동물의 새로운 사진을 자동으로 앨범에 업데이트하거나 스크린에 사진을 띄워 액자로 활용할 수도 있다. 곧 온라인 동영상 서비스 웨이브(wavve)의 다양한 콘텐츠 역시 네스트 허브에서 즐길 수 있다.

네스트 허브는 한 개의 화면에서 스피커와 연동된 모든 홈네트워크 기기를 확인하고, 또 터치스크린과 음성을 통해 쉽게 제어할 수 있어 편리한 스마트홈 경험을 제공한다. 스크린에는 자동 밝기 센서가 탑재돼 있어 1600만 가지 색상과 톤을 감지하고, 집 배경 또는 주변 밝기에 따라 자동으로 화면을 조정해 집 안 환경과 조화를 이룬다. 

네스트 미니는 기존 구글 홈 미니보다 베이스 사운드가 두 배 더 강력해진 것은 물론 특허받은 네스트만의 튜닝 소프트웨어로 풍부하면서 깔끔한 고품질 사운드를 제공한다. 뿐만 아니라, 내장된 세 번째 마이크를 통해 소음이 있는 환경에서도 사용자의 소리를 감지할 수 있으며, 주변 소음 정도에 따라 볼륨도 자동 조절해 더욱 스마트하게 콘텐츠를 감상할 수 있도록 해준다.

네스트 허브와 네스트 미니는 구글 어시스턴트가 내장돼 있어 음성으로 손쉽게 일상생활의 다양한 작업에 유용한 도움을 받을 수 있다. 특히 네스트 허브에서는 디스플레이와 음성을 같이 활용하여 영어 학습 콘텐츠인 윤선생을 통해 영어 회화를 공부할 수 있으며, 만개의 레시피를 통해 레시피를 확인하며 요리를 따라할 수 있다. 또한 대화형 게임인 스캐터랩의 파이팅 루나와 마인드로직의 끝말잇기 또한 화면과 함께 즐길 수 있다. 이외에도 국내 언론사의 최신 뉴스를 찾아 듣는 등 구글 어시스턴트를 통해 다양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네스트 및 구글 홈 기기는 구글 어시스턴트를 통해 전 세계 5,000개 이상의 홈 자동화 파트너 기기들과 호환되어 4만5000개 이상의 제품을 집 안에서 음성으로 제어할 수 있는 핸즈프리 스마트홈 경험을 제공한다. 국내에서는 LG전자의 세탁기, 건조기, 에어컨 등 가전제품과 호환되어 음성으로 기능을 제어할 수 있으며, LG유플러스의 무드등, 멀티탭 등과 연동해 음성으로 집안 여러 기능을 통제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