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정보통신, 세종시 자율주행 상용화 추진한다
롯데정보통신, 세종시 자율주행 상용화 추진한다
  • 최진희 기자
  • 승인 2020.06.26 17: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롯게정보통신 제공]

롯데정보통신(대표이사 마용득)이 모빌리티 신사업 확대에 박차를 가한다.

롯데정보통신은 26일 세종시 산학연클러스터지원센터에서 ‘신규 자율주행셔틀 도입 기념행사’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세종시는 지난해 7월 전국 최초로 ‘자율주행실증 규제자유특구’로 지정됐다. 이후 △도심공원 자율주행 △주거단지 저속 자율주행 △일반도로 (BRT) 고속 자율주행 등 3개 구간에 걸쳐 실증을 준비해왔다. 

이날 롯데정보통신과 오미오 오토메이션(Ohmio Automation)이 함께 협력한 자율주행셔틀의 시연도 성공적으로 진행됐다.

롯데정보통신에 따르면 시연에 사용된 차량은 미국 SAE(미국자동차 기술자 협회) 기준 최고 수준인 4단계의 고도 자율주행이 가능하며 하드웨어, 소프트웨어 등 기술 확장이 가능한 개방형 플랫폼을 제공한다는 점에서 높은 평가를 받고 있다.

롯데정보통신과 한국교통연구원은 향후 세종시 자율주행 생태계 조성 및 확산을 위해 긴밀하게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이번 사업이 성공적으로 추진되면 주거단지 연계형 자율주행 서비스를 시작으로 추후 유통 매장, 물류센터, 제조 현장뿐만 아니라 대중교통 환경이 취약한 지역에서도 지역민의 편의를 크게 향상시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설명했다.

마용득 롯데정보통신 대표이사는 “당사가 보유한 교통분야 원천기술을 기반으로 한국교통연구원과 유기적인 협력을 통해 세종시가 우리나라 최초의 자율주행 상용화 지자체로 거듭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