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소모빌리티쇼' 개최 앞두고 코로나19 방역 대응 박차
'수소모빌리티쇼' 개최 앞두고 코로나19 방역 대응 박차
  • 최진희 기자
  • 승인 2020.06.07 09: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시스]

오는 7월1일 '제1회 수소모빌리티+쇼' 개막을 앞두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예방을 위한 검역 및 방역 시스템을 촘촘하게 마련하겠다고 '수소모빌리티+쇼조직위원회'가 5일 밝혔다.

조직위에 따르면 행사가 열리는 킨텍스와의 긴밀한 협조를 바탕으로 빈틈없는 예방 시스템을 운영할 방침이다. 또 전시장 내 모든 방역은 행사 기간 중 운영되는 감염증 컨트롤타워 대책본부에서 책임 운영하며, 의료관계자도 상주해 참관객 관리를 철저하게 진행할 계획이다.

우선 전시장 출입은 신원확인이 가능한 사전등록제를 원칙으로 하며, 불가피하게 현장등록 할 경우 신분증과 연락처를 일일이 확인한 뒤 출입을 허가할 계획이다.

전시장 내에서도 감염 예방을 위한 방역 시스템이 가동된다. 먼저 참관객들의 개별 이동을 최소화하고 서로 동선이 겹치지 않게 하기 위해 전시장 관람 동선은 일방향 통행을 원칙으로 한다. 또한 공조시설을 시간당 1회 가동해 원활한 환기가 이루어지도록 할 계획이다.

이 외에도 행사 기간 중 진행 예정인 ‘국제컨퍼런스’에 참석이 어려운 해외연사를 위해 화상연설 시스템을 활용한 온·오프라인 복합형 행사를 추진하며, 참가업체 및 바이어 간의 비즈니스 상담은 별도 설치된 아크릴 차단막을 사이에 두고 안전하게 진행할 수 있도록 하는 등 촘촘한 예방 대책이 준비된다.

조직위 관계자는 "이번 행사에는 참관객과 참가업체 관계자의 안전을 위해 최선의 방역대책을 마련하겠다"며 "전시회가 성공적으로 마치려면 무엇보다 안전이 가장 중요하므로 다소 불편할 수도 있는 각종 절차에 대한 양해와 적극적인 협조를 요청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수소모빌리티+쇼'는 수소모빌리티+쇼조직위원회가 주최하고, 조직위와 코트라(KOTRA), 킨텍스가 공동 주관하며 국회수소경제포럼, 산업통상자원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외교부, 환경부, 국토교통부, 중소벤처기업부가 후원한다. 7월1일부터 3일까지 총 3일간 경기도 고양시 킨텍스 제1전시장 3홀에서 열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