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스타항공, 17일부터 제주-상하이 신규 취항…주 4회 운항
이스타항공, 17일부터 제주-상하이 신규 취항…주 4회 운항
  • 김진환 기자
  • 승인 2020.01.12 19: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시스]

이스타항공이 오는 17일부터 제주공항과 중국 상하이 푸동공항을 오가는 정기노선에 신규 취항한다고 밝혔다.

제주-상하이 노선은 17일부터 주 4회(월, 수, 금, 일)운항하며 출발편(ZE691)은 제주공항에서 22시30분에 출발해 푸동공항에 현지시간 23시20분에 도착한다. 돌아오는 편(ZE692)은 현지시간 06시10분에 출발해 제주에 오전에 도착하는 일정이다. 비행시간은 요일에 따라 상이하며 1시간에서 1시간50분 정도 소요된다.

앞서 이스타항공은 지난해 5월 중국 운수권 배분을 통해 인천과 제주발 상하이 노선을 각 주 7회씩 배분 받았다. 인천-상하이 노선의 경우 작년 7월 취항해 운항 중이며 80%이상의 높은 탑승률을 이어가고 있다.

이스타항공은 6일 홈페이지를 통해 제주-상하이 스케줄을 오픈해 판매 중이며, 예매 고객 중 70% 이상이 중국 현지인으로 이번 신규노선 취항으로 제주도를 찾는 인바운드 중국 관광객이 늘어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스타항공 관계자는 “제주도는 중국 관광객이 별도 비자 없이 관광 할 수 있는 무사증 제도를 시행하고 있어 관광수요 확보에 유리하고, 인천-상하이 노선과 국내노선을 연계한 상품구성이 가능해 여행사의 선호도가 높다”며 "앞으로 제주-상하이 노선에 대한 추가 슬롯 확보를 통해 운항 횟수를 늘려 노선 경쟁력을 키워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