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마블문화재단, ‘게임아카데미’ 4기 전시회 개막 행사 개최
넷마블문화재단, ‘게임아카데미’ 4기 전시회 개막 행사 개최
  • 최진희 기자
  • 승인 2020.01.09 11: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참가학생 수료식 및 우수작품 시상식과 축하공연 등 다채로운 행사 진행
[넷마블문화재단 제공]

넷마블문화재단(이사장 방준혁)은 지난 8일 종로구 인사동 소재 아라아트센터에서 '게임아카데미' 4기 참가 학생들의 게임 작품들을 전시하는 '제 4회 미래의 꿈, 게임에 담다' 전시회 시작을 기념하는 개막 기념행사를 개최했다고 9일 밝혔다.

이번 전시회는 오는 18일까지 매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7시까지 진행되며, 게임에 관심이 있는 학생 및 학부모 등 누구라도 자유롭게 무료 관람할 수 있다.

전시회 시작을 기념하기 위해 열린 이번 개막 기념행사에는 115명의 게임아카데미 4기 참가 학생과 넷마블문화재단 서장원 대표를 비롯해 자문위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서장원 넷마블문화재단 대표는 개회사에서 “잠재력 있는 게임 인재들이 미래 게임 산업을 이끄는 역군으로 성장하는 토대를 만들기 위한 지속적인 노력을 경주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날 행사에는 게임아카데미 4기 청소년들의 수료식과 비바챔버앙상블의 축하 공연이 진행됐다. 특히 축하 공연은 클래식과 국민 캐주얼 모바일 게임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모두의마블’ 로고송이 함께 연주돼 참석자들로부터 큰 호응을 받았다.

또 ‘게임아카데미’ 전용 스튜디오에서 약 8개월간 게임 제작 전반에 걸친 실무형 교육 및 전문강사 멘토링을 통해 참가학생들이 직접 제작한 총 18점 게임 작품들의 시상식도 진행했다. 시상식은 게임아카데미 4기 참가학생들로 구성된 정규반과 수료생 중 선발된 학생으로 구성된 심화반 2개 부문으로 진행됐다.

정규반은 자유를 찾아 떠나는 이등급 시민의 모험을 그린 모바일 어드벤처 게임 ‘US(유에스)’를 개발한 ‘화양연화’팀, 심화반은 빛과 그림자, 잠수를 이용해 전략적으로 적을 암살하는 모바일 액션 게임 'Shady(쉐이디)'를 개발한 '리커버'팀이 각각 가장 높은 점수를 받아 대상을 수상했다.

'게임아카데미'는 미래 게임 인재를 꿈꾸는 만 14~18세 청소년들을 대상으로 실제 게임개발 과정 교육을 제공하고 차세대 게임 산업 리더로의 성장 지원을 위해 지난 2016년부터 시작된 넷마블문화재단을 대표하는 사회공헌 활동이다. 1기부터 4기까지 총 415명의 학생이 게임아카데미를 수료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