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그룹 6개사, ‘가족친화 우수기업’ 선정…‘자동 육아휴직 제도’ 눈길
KT그룹 6개사, ‘가족친화 우수기업’ 선정…‘자동 육아휴직 제도’ 눈길
  • 최진희 기자
  • 승인 2019.12.14 11: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KT]

KT그룹의 6개 회사가 일과 가정의 양립을 적극 지원하는 제도 운영으로 올해 ‘가족친화 우수기업’에 선정됐다

KT그룹은 KT를 비롯한 KT CS, KTH, KT엠모바일, KT엠하우스, KT넥스알 등 6개 그룹사가 여성가족부에서 주관하는 ‘2019년 가족친화 우수기업’에 선정됐다고 13일 밝혔다.

KT와 KT CS는 각각 2010년과 2014년 첫 인증을 받은 이래 매년 가족친화 우수기업에 이름을 올리고 있다. 2018년에는 KTH가, 올해는 KT엠모바일, KT엠하우스, KT넥스알이 가족친화 우수기업에 합류했다.

KTH는 13일 대한상공회의소에서 열린 가족친화인증 수여식에서 여성가족부 장관표창을 수상했다. KTH는 임신, 출산, 육아 등 양육 주기에 따라 맞춤형 지원 제도를 운영 중이다.

특히 출산 시 자동으로 휴직하게 되는 KTH의 ‘자동 육아휴직 제도’가 많은 눈길을 끌었다. 이 외에도 다양한 가족친화적 제도를 노사가 함께 적극 시행해왔다는 점을 높이 평가받았다.

이번 수여식에서는 신규 인증을 받은 KT그룹 3개 그룹사는 규모가 작은 기업임에도 불구하고 직원들의 일과 가정이 양립할 수 있는 신선한 제도를 만들어 많은 관심을 받았다.

여성가족부 장관표창을 수상한 KTH의 김태환 전무는 “가족친화 우수기업 장관표창을 수상해 영광이다”며 “임직원들이 일상생활에서의 만족감과 재충전을 위한 휴식을 당당하게 누릴 수 있는 기업문화를 더욱 공고히 해나갈 것”이라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가족친화기업 인증은 근로자가 일과 가정생활을 조화롭게 병행할 수 있도록 자녀 출산 및 양육 지원, 유연근무 제도, 가족친화 직장문화 조성 등 ‘가족친화 제도’를 모범적으로 운영하는 기업에 대해 여성가족부가 심사를 통해 인증을 부여하는 제도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