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기업가정신 주간행사, 12일 개막…칼 슈람 교수, 기조강연
세계 기업가정신 주간행사, 12일 개막…칼 슈람 교수, 기조강연
  • 최진희 기자
  • 승인 2019.11.12 09: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시스]

중소벤처기업부(중기부)가 주최하고 한국청년기업가정신재단이 주관하는 세계 기업가정신 주간행사가 12일 오전 서울 용산구에 위치한 드래곤시티 호텔에서 개최된다.

이번 행사는 매년 11월 셋째 주 전 세계 170여 개국에서 동시에 진행되며, 주제는 ‘새로운 시대정신, 기업가 정신’이다. 행사는 개막식, 정책포럼, 기술트렌드 세미나, 기업가정신 교육 우수사례 발표회 등의 순으로 진행된다.

이날 칼 슈람 미국 시라큐스대 교수는 정책포럼 기조강연을 통해 ‘기업가 정신은 어떻게 미래사회를 구축하는가’를 주제로, 정부는 기업가적 역량과 위험을 감수하려는 청년 의지까지 개발해야 한다는 점을 강조할 예정이다.

슈람 교수의 기조강연에 이어 열리는 정책 포럼에서는 ▲박세진 래고캠 수석부사장, 우경식 엠블 대표, 김재현 크레비스파트너스 대표 등의 사례발표와 ▲스타트업의 지속가능한 성장 방향을 찾는 패널 토론이 진행될 예정이다.

이와 함께 백두홀에서 열리는 기업가정신 포럼에서는 에릭 리구오리 미 중소기업학회 학회장을 비롯해 4명이 기업가 정신 관련 발표와 토론을 진행한다.

차정훈 중기부 창업벤처정책실장은 “세계 기업가정신 주간행사는 기업가정신 전문가와 현장 담당자들 간 좋은 만남과 교류의 장으로 발전하고 있다”며 “4차 산업혁명, 저출산·고령화 시대를 맞아 우리나라의 미래를 이끌 정신적 성장 엔진인 기업가정신에 대한 국민과 기업의 관심이 더 커지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