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항공, ‘클라우드 커맨드센터’ 오픈…클라우드 전환 24시간 관제
대한항공, ‘클라우드 커맨드센터’ 오픈…클라우드 전환 24시간 관제
  • 김진환 기자
  • 승인 2019.07.19 11: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시스]

대한항공은 국내 대기업 및 전 세계 대형 항공사 중 최초로 IT시스템 클라우드 전면 적용을 진행하고 있다.

대한항공은 클라우드로의 전환 상황을 24시간 관제할 수 있는 클라우드 커맨드센터(Cloud CommandCenter)를 오픈했다고 19일 밝혔다.

대한항공은 이미 지난해 11월 LG CNS 및 아마존 웹서비스(AWS)와 클라우드 전환 업무 협약을 체결했으며 7개월에 걸쳐 데이터센터 이전을 마쳤다.

클라우드 전환 작업은 3년에 걸쳐 진행될 예정이며, 전환 작업의 안정적인 모니터링을 클라우드 커맨드센터에서 담당하게 된다.

클라우드 커맨드센터에서는 관제 요원들이 실시간으로 클라우드 전환 작업 상황을 관제하는 종합상황실과 장애나 보안 문제 발생 시 대책본부 역할을 하는 대회의실로 구성돼 있다.

여러 장소에서 각기 운영되던 데이터센터, 해외 네트워크, 국내 네트워크, 보안 관제 업무가 모두 클라우드 커맨드센터 종합상황실로 통합돼 시스템 운영자가 한눈에 모든 현황을 파악할 수 있게 된다. 또한 서버, 네트워크, 보안 장비의 운영도 통합돼 장애 발생 시 발생 위치와 규모를 바로 확인해 신속한 대응이 가능해졌다.

대한항공 관계자는 “클라우드 커맨드센터 오픈을 통해 안정적인 클라우드 이전을 수행하고 디지털 변혁을 이끌어 내 전 세계 고객 편의 향상과 더불어 감동을 선사하는 서비스를 지속 개발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