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트코인, 1600만 원 돌파…또 최고가 기록
비트코인, 1600만 원 돌파…또 최고가 기록
  • 김진환 기자
  • 승인 2019.06.27 10: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시스]

비트코인이 지난해 1월 이후 17개월 만에 1600만 원을 돌파했다.

27일 빗썸에서 비트코인은 196만4000원(13.69%) 오른 1630만 원에 거래되고 있다. 지난해 1월 이후 약 17개월 만에 가장 높은 금액이다. 1680만 원 선까지 치솟았다가 1400만 원 대로 하락한 뒤 다시 오름세를 회복했다. 이는 미국 마켓이 서버 과열로 다운된 후 급격하게 떨어졌던 것으로 전해졌다.

알트코인은 혼조세를 보이고 있다. 이더리움(41만9100원, +9.25%)과 리플(571원, +3.06%), 비트코인캐시(59만5500원, 3.02%)는 상승했다. 반면 라이트코인(16만800원, -1.41%)과 이오스(8250원, -3.9%), 비트코인sv(26만1500원, -3,57%)는 하락했다.

전문가들은 페이스북의 리브라(Libra) 발표와 세계적인 통화 완화 정책이 맞물리며 비트코인이 부상했다고 분석했다.

미국 CNBC에 따르면 짐 리드 도이치은행 다중 자산 분석가는 "최근 중앙은행들의 (금리 인하) 행보로 인해 투자자들이 대체 통화를 선호한다"며 "특히 페이스북의 리브라가 공개되면서 새로운 눈으로 가상통화(암호화폐)를 보게 된 것 같다"고 말했다.

에드워드 모야 온다 시니어 애널리스트는 "페이스북의 새로운 코인이 출시되며 활기를 띈 것으로 보인다"며 "비트코인 회의론자들이 신중을 기해 다음 주요 저항 수준은 1만5000달러 수준으로 기대된다"고 설명했다.

다음 저항선은 1730만 원(1만5000달러)대가 될 것으로 전망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