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화학, 獨 ‘EES 유럽 2018’ 참가…“주택용 ESS 신제품 선보여”
LG화학, 獨 ‘EES 유럽 2018’ 참가…“주택용 ESS 신제품 선보여”
  • 최진희 기자
  • 승인 2018.06.20 09: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G화학이 20일부터 사흘간 독일 뮌휀에서 열리는 ‘EES 유럽 2018’에 참가한다고 19일 밝혔다.
 
‘EES 유럽 2018’은 세계에서 가장 큰 ESS 전시회 중 하나로, LG화학은 2016년 및 2017년에 2년 연속 ‘EES 어워드 ESS 부문 본상’을 수상한 바 있다.
 
LG화학이 선보일 신제품은 48V 라인업에 추가되는 모델명 ‘RESU13’으로 13.1kWh 대용량이다. 기존에 용량이 가장 큰 모델이었던 ‘RESU10’ (9.8kWh) 대비 배터리 용량이 34% 향상됐다.
 
‘RESU13’은 2대까지 병렬 연결해 최대 26.2kWh까지 용량 확장이 가능하다. 독일 기준 1가구가 하루 동안 소모하는 전기량이 평균 12.1kWh임을 감안하면, ‘RESU13’은 대형 주택이나 소규모 사업체까지 적용이 가능해 활용도가 높은 편이다.
 
이번 제품은 올해 3분기 내 시장에 공급될 예정이며, LG화학이 기존에 판매하던 기존 RESU 제품 (48V: 3.3kWh, 6.5kWh, 9.8kWh, 400V: 7kWh, 9.8kWh) 라인업과 함께 시장을 적극 공략할 계획이다.
 
LG화학 ESS전지사업부장 장성훈 전무는 “대용량 제품 출시로 주택용 ESS 최대 시장인 독일에서 다양한 제품 군을 고객에게 선보이게 됐다”며 “이를 바탕으로 향후 독일 및 호주, 미국 등 글로벌 시장 공략에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